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감로재유고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감로재유고(感露齋遺稿)

      유교문헌

       조선후기 학자 조광국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39년에 간행한 시문집.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감로재유고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학자 조광국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39년에 간행한 시문집.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3권 1책. 석인본. 1939년 그의 7대손 윤현(允鉉) 등이 편집, 간행하였다. 서문은 없고 권말에 윤현의 소지(小識)가 있다. 후손인 조용근(曺龍根)이 소장하고 있다.
      권1에 시 38수, 권2에 서(書) 4편, 제문 4편, 유사 1편, 권3은 부록으로 만사·제문·행장·묘갈명 등이 수록되어 있다.
      시는 주로 친분이 있던 사람들과 화답한 것이거나 차운(次韻)한 것들로서, 평이한 시어로 생활주변의 소재를 읊은 서경(敍景)·영물(詠物)이 많다. 시의 후반부는 친지들에 대한 만사가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서(書)는 주로 이광정(李光靖)·정중기(鄭重器)·윤봉오(尹鳳五) 등에게 보낸 서한으로, 대개 행장·찬술 등의 글을 부탁하거나 안부를 물은 것들이다. 제문은 정중기 등에 대한 것들이며, 「선고병애처사부군유사(先考屛厓處士府君遺事)」는 아버지 선장이 이현일(李玄逸)의 문인으로 학덕이 높았음을 기록한 것이다.
      부록에는 윤봉오가 그의 학행을 당시 경상도관찰사였던 심성희(沈聖希)에게 알리는 「읍재천보방백장(邑宰薦報方伯狀)」이 실려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조명근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