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감홍로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감홍로(甘紅露)

    식생활물품

     소주에 약재를 넣어 약재의 성분이 우러나게 하여 마시는 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감홍로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소주에 약재를 넣어 약재의 성분이 우러나게 하여 마시는 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고사십이집(攷事十二集)』·『임원십육지』·『동국세시기』·『조선세시기』 등의 문헌에 그 기록이 남아 있다. 특히 평양 지방의 명주로 알려져 있어 『임원십육지』에는 ‘관서감홍로’라는 명칭으로 그 제법이 기록되어 있다.
    만드는 법은 『임원십육지』에 의하면 “소주를 세 번쯤 고아서 만드는데, 이슬 받는 항아리 밑바닥에 꿀을 바르고 다시 여기에 지치를 넣어 만든다. 맛이 매우 달고 맹렬하며 빛깔이 연지와 같아 홍로주 가운데서도 으뜸이다.”라고 기록되어 있다.
    또 감홍로에 대하여 소주 좋은 것에다가 홍국(紅麴)·용안(龍眼)·귤껍질[陳皮]·방풍(防風) 등을 주머니에 넣어 우려낸다고도 하였다. 넣어주는 약재의 종류에 따라 장미로(薔薇露)·매화로(梅花露)·감국로(甘菊露)·생강로(生薑露)·인삼로(人蔘露)·산사로(山査露)·서소로(絮蘇露) 등과 같은 이름이 붙기도 한다.
    감홍로와 같은 방법으로 만들되, 계피가루와 설탕가루를 넣고 만드는 것은 계당주(桂糖酒)라고 한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이성우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