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개량가야금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개량가야금(改良伽倻琴)

    국악물품

     20세기 이후 연주자, 작곡가, 제작자 등에 의해 개량된 가야금의 총칭.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개량가야금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국악
    유형
    물품
    성격
    개량악기
    용도
    연주용
    시대
    현대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20세기 이후 연주자, 작곡가, 제작자 등에 의해 개량된 가야금의 총칭.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전통적으로 사용하던 풍류가야금에서 줄 수, 줄 재료, 조현법, 음역대 등 부분적으로 변화를 주어 만든 가야금을 일컫는다. 이는 서양음악의 유입으로 인해 음악환경이 달라진 것과 연계되어 있다. 즉 전통음악만으로 충분하지 않은 상황, 새로운 음악언어를 창출해 내야 하는 시대적 요구 등을 해결하기 위한 방법론의 일환으로 탄생된 것이다. 당대인들과 끊임없이 음악적 소통을 실현하려는 국악인들에 의해 다양한 개량가야금이 양산되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개량가야금은 줄 수를 증가시킨 것, 줄 재료를 교체한 것, 연주자의 이름을 붙인 것, 제한된 음역대 연주 전용으로 제작한 것 등 여러 종류가 있다. 먼저 줄 수를 증가시킨 경우는 12줄로 구성된 풍류가야금의 줄 수 보다 많게 만들었음을 의미한다. 줄 수에 따라 13현 가야금, 15현 가야금, 17현 가야금, 18현 가야금, 21현 가야금, 22현 가야금, 25현 가야금 등 그 종류가 많다. 현의 수가 증대된 개량가야금의 장점으로는 음역 확장을 꼽을 수 있다. 줄 수를 늘린 개량가야금 중 줄 재료를 폴리에스테르로 교체한 것도 있는데, 이로 인해 맑고 화려한 음색을 자아내게 되었으며 음량이 약간 커지게 되는 변화가 생겨나기도 하였다.
    또한 명주실 대신 금속현으로 바꾼 철가야금도 있고, 창금(昌琴)주 01)ㆍ태금(泰琴)처럼 연주자의 이름을 딴 경우도 있으며, 음역대를 특화 한 고음가야금ㆍ저음가야금도 있다. 여기에는 가야금의 음색, 연주자세, 연주법, 편성 방법, 음역대 활용 등에 관한 새로운 시도를 모색하고 있는 과정이 담겨 있다.
    이렇듯 다채로운 개량가야금에는 현대의 다양한 음악 욕구를 수용하기 위한 많은 이들의 고민과 실험정신이 투영되어 있어, 전통악기를 이 시대와 함께 호흡시키려고 애쓰는 이들의 노력을 읽게 해 주는 지표로도 기능하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천익창이 개량한 가야금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2013년)
    이정희(서울대학교 박물관)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