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가서봉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가서봉(哥舒棒)

    조선시대사유물

     고려·조선시대 왕이 참석하는 조회·연회 및 왕의 행차시에 동원되는 노부(鹵簿)에 편성된 의장기구.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가서봉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조선시대사
    유형
    유물
    성격
    의장기구
    제작시기
    고려, 조선
    시대
    고려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고려·조선시대 왕이 참석하는 조회·연회 및 왕의 행차시에 동원되는 노부(鹵簿)에 편성된 의장기구.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조선 초기에는 붉게 칠한 장대 위에 쇠꼬챙이[鐵條]를 설치하여 동전 22개를 꿰고 보라색 비단자루[紫綃巾]를 씌운 다음, 보라색 비단띠로 묶고 두 끝[兩脚]을 드리우게 만들었다. 후기에는 쇠꼬챙이 대신에 모난 널판을 설치하고 비단 자루를 씌워 만들었다.
    고려시대 왕의 대가의장(大駕儀仗)에는 20개가 동원되었는데, 다른 의장들과 함께 어가의 앞에서 20인의 군사들이 좌우로 나누어 받들고 가게 하였다. 조선시대에는 왕의 대가의장에 10개, 법가의장(法駕儀仗)에 6개, 소가의장(小駕儀仗)에 4개를 사용하였다. 왕비나 왕세자 등의 의장에는 사용된 기록이 보이지 않는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이영춘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