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경풍년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경풍년(慶豊年)

    국악작품

     가곡 중 평조두거·계면조두거·평롱·계락·편수대엽까지의 반주선율을 기악곡으로 변주한 곡명.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경풍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이칭
    거상악(擧床樂)
    분야
    국악
    유형
    작품
    성격
    기악곡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가곡 중 평조두거·계면조두거·평롱·계락·편수대엽까지의 반주선율을 기악곡으로 변주한 곡명.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본래 가곡의 반주에는 거문고·가야금·세피리·대금·해금·장구 등이 따르고 대여음(大餘音)주 01)부터 연주하지만, 이를 기악곡화하였을 때는 거문고·가야금이 빠지고 세피리 대신 향피리를 사용한다.
    또, 아쟁·좌고가 편성되고 평조두거의 대여음은 생략되는 등 실제 연주에 있어서는 여러가지 변화가 따른다. 평조두거이하 편수대엽까지 연주할 때 본래 가곡에 없는 변조두거가 포함되며, 편수대엽은 본래의 것과 대여음의 선율만 달리한 편수대엽이 첨가된다.
    또, 평조두거나 평조와 변조두거를 따로 떼어서 연주하기도 하는데 이 때에도 경풍년이라고 한다. 주로 궁중의 연회에 주로 사용되었던 까닭에 1945년 이전까지만 해도 거상악(擧床樂)이라는 별칭을 가지고 있었다. 관악합주나 향피리 독주곡으로 애용된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전주 또는 후주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개정 (1996년)
    이승렬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