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고본춘향전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고본춘향전(古本春香傳)

    현대문학작품

     최남선(崔南善)이 개작(改作)한 「춘향전」 이본.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고본춘향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최남선(崔南善)이 개작(改作)한 「춘향전」 이본.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1913년 신문관(新文舘)에서 편수 겸 발행인 최창선(崔昌善)이라는 가명으로 출판하였는데, 최창선은 최남선으로 추정되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전체적인 줄거리는 다른 「춘향전」 이본들과 비슷하다. 특히 「남원고사(南原古詞)」를 저본(底本)으로 하고 여기에 경판본(京板本) 35장을 약간 참고하여 개작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 작품의 특징은 전 작품을 통하여 중국의 배경·인물·문화를 한국의 것들로 바꾼 점이다.
    예로 서사(序詞) 허두(虛頭)에서, 「남원고사」에서는 「구운몽」의 배경인 형산(衡山)·동정(洞庭) 등의 중국의 명승지와 이태백(李太白)·백낙천(白樂天) 등의 중국 시인을 노래한 것에 비해, 「고본춘향전」에서는 남이(南怡)·임경업(林慶業)·을지문덕(乙支文德) 등의 한국의 역사적 인물로 바꾸고 있다. 이런 예는 이 도령의 풍채·문장·필법 등의 서술과, 방자의 산천경개 풀이, 춘향집 대문의 중문 서술, 이 어사와 농부의 수작 대목 등에서도 보인다.
    「남원고사」를 확대한 부분은 이 도령이 남원 풍물 구경을 위해 치장하는 대목을 비롯해 모두 7대목에서 보인다. 「남원고사」의 대목이나 대목의 일부를 생략한 부분은 이 어사가 「농부가」를 듣는 대목에서의 「격양가(擊壤歌)」를 비롯한 6개 대목에서 보인다. 「남원고사」를 부분적으로 축약한 대목은 방자와 춘향의 수작 부분과 춘향이가 방자를 나무라는 대목을 비롯하여 4개 대목에서 보인다.
    「남원고사」를 부연한 대목은 방자가 춘향이의 이름을 묻는 대목과 이 도령의 ‘보고지고’ 소리 대목 등을 비롯한 18개 대목에서 보인다. 「남원고사」를 축약한 대목은 주효(酒肴) 기물 사설을 비롯한 4개소에서 보인다. 「남원고사」의 내용을 다른 내용으로 대체한 것은 춘향의 탄금을 비롯한 3개 대목에서 보인다. 「남원고사」에 없는 것을 첨가한 것은 「십장가(十杖歌)」를 비롯한 5개 대목에서 보인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춘향전비교연구  (김동욱 · 김태준 · 설성경 공저, 삼영사, 1979)

    • 「춘향전이본고(1)」 ( 조윤제 ,『진단학보』11호,진단학회,1939)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양희철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