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감령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감령(監令)

    고대사제도

     신라시대의 관직.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감령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이칭
    금하신(衿荷臣), 영(令)
    분야
    고대사
    유형
    제도
    성격
    관직
    시행시기
    신라시대
    시대
    고대-남북국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신라시대의 관직.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사천왕사성전(四天王寺成典)의 장관직명으로 정원은 1인이며 관등이 5등급 대아찬(大阿飡)에서 1등급 각간(角干)까지의 소유자만이 취임할 수 있었다.
    원래는 금하신(衿荷臣)이었으나, 759년(경덕왕 18) 백관(百官)의 명칭을 중국식으로 개정하면서 감령으로 되었고, 776년(혜공왕 12) 다시 금하신으로 환원되었다가 애장왕 때 영(令)으로 개명되었다.
    사원성전은 보통 절의 수리·영선 등을 맡은 관부인데, 사천왕사성전은 사천왕사의 수리·영선 이외에 신라 중대에는 불교계의 통제도 맡았던 것으로 보이므로 그 장관인 감령은 신라 중대 불교계의 통제권을 장악하였던 관직이라 할 수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이문기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