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경성만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경성만(鏡城灣)

    자연지리지명

     북한의 행정구역상 함경북도 청진시 고말산단과 경성군 어대진읍(지금의 어랑군 어랑단)사이에 있는 만.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경성만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북한의 행정구역상 함경북도 청진시 고말산단과 경성군 어대진읍(지금의 어랑군 어랑단)사이에 있는 만.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신생대 제3기 말∼제4기 초의 구조운동에 의하여 내려앉아 이루어진 만이다. 해안선은 비교적 단조로우나 깊으며, 해안선의 길이 88㎞, 어구의 너비 42.2㎞, 깊이 14.7㎞, 면적473.65㎢, 평균수심 215.1m, 수심이 가장 깊은 곳은 1,352m이다. 지질은 주로 모래와 사니(沙泥, 모래감탕)로 되어 있다. 물의 온도는 수역에 따라 차이는 있으나 바닷가로부터 3.7㎞ 되는 수역에서 1월에는 1.4℃, 8월에는 22.1℃ 정도이다. 이곳에는 수성천(輸城川)·나북천(羅北川)·주북천·어랑천·주을천 등이 흘러든다.
    연안에는 청진항과 어대진항 등 여러 개의 크고 작은 포구들이 있으며, 명태·임연수어·가자미·멸치·오징어 등의 수산자원이 풍부하다. 예로부터 이 일대는 동해안의 오징어어장으로 유명하며, 천해 양식업도 활발하다. 만의 입구인 고말산(高抹山, 183m)은 바다로 길게 뻗어 있어 청진항의 자연 방파제 구실도 하며, 부근에는 부부암(夫婦岩)이 있다. 교통은 연안선을 따라 평라선 철도가 남북으로 지난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조춘용
    김희만(성화대학교)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