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체신기념관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체신기념관(遞信記念館)

    통신단체

     우편의 역사적 자료를 발굴하고 보존할 목적으로 체신부내에 설치하였던 기념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체신기념관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우편의 역사적 자료를 발굴하고 보존할 목적으로 체신부내에 설치하였던 기념관.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972년 12월 4일 개관하였다. 체신기념관이 위치하였던 곳은 우리 나라 우정사업의 발상지인 우정총국의 청사로 당시 견평방(堅平坊) 전동, 지금은 서울특별시 종로구 견지동에 있었다.
    건축연대는 동묘와 같이 임진왜란 직후(16세기말∼17세기초)로 추측되는데, 우정총국이 폐지된 뒤에는 한어학교로 쓰인 일이 있었고, 1904년에는 애국단체인 보안회가 그곳을 본거지로 일본인의 황무지 개척권 요구를 반대하는 항일운동을 전개하였으며, 일제시대에는 일본인의 손에 들어갔다가 1956년 체신부가 매입하여 체신기념관으로 운영하였다.
    이 건물은 우정총국 청사일 뿐만 아니라 갑신정변의 발생지이며, 민영환(閔泳煥)의 구거지(舊居址)와도 인접하여 있어 개화기의 정치 및 체신사상 유서가 깊어 1970년 10월 23일 사적 제213호로 지정되었다. 이 기념관은 1985년 유서 깊은 체신관련 사료를 각 분야별로 체계적으로 전시하여 우정의 발자취 및 변천사를 일반에 널리 알리고자 설립된 우정박물관으로 개편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진용옥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