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경남대학교가라문화연구소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경남대학교가라문화연구소(慶南大學校加羅文化硏究所)

      교육단체

       경남대학교 박물관 부속연구소.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경남대학교가라문화연구소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경남대학교 가라문화연구소 책자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경남대학교 박물관 부속연구소.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옛 가라지역을 중심으로 한 한국 전통문화 전반에 대한 조사와 연구를 통해, 향토문화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경남대학교 부설연구소로 1964년 12월에 설립되었으며 초대소장은 김용태(金容太)였다. 1994년 학내 연구소 통폐합과정에서 본 연구소는 경남대학교 박물관에 부속되어 그 기능을 계속 유지하고 있다.
      설립 당시에는 가라의 언어·역사 연구에 중점을 두었으나, 1985년 4월 연구소 규약의 개정을 계기로 연구활동 분야를 한국전통문화 전반으로 확대함에 따라, 연구진의 구성도 국어·역사학 전공 교수 중심에서 철학·사회학 등 인문과학분야전공 교수들로 확대되었다.
      현재 국내외 여러 학술기관과의 연구업적 교류가 이루어져 200여 학회로부터 기증받은 3,000여권의 도서를 비치하고 있다. 주요사업으로는 연구발표회, 연구지 및 관계도서의 간행, 강연회의 개최 등이 이루어지고 있고, 이를 통해 지역문화의 창달과 한국학 연구의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현재까지 「오색오방설」을 주제로 하는 학술발표회와 「개항기의 마산조계지(馬山租界地)」·「조선시대 군사제도연구」·「최치원의 생애와 사상」 등에 관한 공동연구과제가 수행되었으며, 수차에 걸친 초청강연회를 실시하였다.
      1982년 이후 매년 학술지 『가라문화 加羅文化』를 발간하여 1997년 현재 제14집이 출간되었다. 특히 1994년 중국 인민대학교(人民大學校) 청사연구소(淸史硏究所)와의 학술교류협정이 체결되어 현재까지 양 기관간의 학술교류가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김남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