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거창향교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거창향교(居昌鄕校)

    교육문화재 | 유적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에 있는 조선전기 에 창건된 향교.   교육시설. 시도유형문화재.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거창향교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경상남도 거창군 거창읍에 있는 조선전기 에 창건된 향교.교육시설. 시도유형문화재.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415년(태종 15)에 현유(賢儒)의 위패를 봉안, 배향하고 지방의 중등교육과 지방민의 교화를 위해 창건되었다. 1415년에 대성전을 설립하고 1572년에 현감 서의(徐誼)가 중건하였으며, 1574년에는 현감 장문한(張文翰)이 명륜당을 건립하였다.
    그 뒤 임진왜란 때 소실되었다가 1623년에 대성전을 중건하고 1714년에는 현감 김시빈(金始鑌)이 대성전 앞에 춘풍루(春風樓)를 건립하였다.
    1748년에 도유사(都有司) 김천분이 현재의 위치로 이건하고 1809년에 도유사 이상조(李尙朝)가 중건하였다. 1840년에 도유사 이준옥(李埈玉)과 재임(齋任) 변윤석(卞允錫)·어재의(魚在誼) 등이 협의하여 동재(東齋)와 서재(西齋)를 중수하였으며, 1799년에는 부사 이성(李性)이 동무(東廡)와 서무(西廡)를 중수하였다.
    그 뒤 1948년 군정법령에 의해 향교의 재산이 향교재단으로 귀속되고 1950년의 농지개혁법으로 전답이 분배되어 계속 황폐해지다가 1974년 향교직제에 따라 중건 및 보수가 시작되어 1976년 전면 복원되었다.
    경상남도 유형문화재 제230호로 지정되어 있으며, 현존하는 건물로는 대성전·명륜당·동재·서재·내신문·외신문·교직사·춘풍루 등이 있다. 정면 3칸, 측면 2칸의 맞배지붕으로 된 대성전에는 5성(五聖), 공문 10철(孔門十哲), 송조 6현(宋朝六賢), 우리나라 18현(十八賢)으로 총 39위의 위패가 봉안되어 있다.
    춘풍루는 정면 3칸, 측면 2칸의 팔작지붕 목조기와이고, 명륜당은 정면 5칸, 측면 2칸의 맞배지붕이며, 동재와 서재는 각각 정면 5칸, 측면 2칸의 맞배지붕으로 되어 있다.
    조선시대에는 국가에서 전답과 노비·전적 등을 지급받아 교관이 교생을 가르쳤으나, 현재는 교육적 기능은 없어지고 봄·가을에 석전(釋奠)을 봉행(奉行)하고 초하루·보름에 분향을 하고 있으며, 전교(典校) 1명과 장의(掌議) 여러 명이 운영을 담당하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文化遺蹟總覽  (文化財管理局, 1977)

    • 居昌鄕校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이범직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