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흥해향교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흥해향교(興海鄕校)

    교육문화재 | 유적

     경상북도 포항시 북구 흥해읍에 있는 조선전기에 창건된 향교.   교육시설. 문화재자료.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흥해향교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경상북도 포항시 북구 흥해읍에 있는 조선전기에 창건된 향교.교육시설. 문화재자료.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398년(태조 7)에 현유(賢儒)의 위패를 봉안, 배향하고 지방민의 교육과 교화를 위하여 창건되었다.『석전의궤(釋奠儀軌)』에 1776년 12월 24일의 ‘대성전 중수시고유문’과 이듬해 3월 21일의 ‘환안고유문’이 실려 있는데 이 때 대성전이 퇴락하여 중수하였다고 하며, 1803년 윤 2월 서·동무가 퇴락하여 중수하고, 또 1830년 대성전에 기와 공사를 하였다. 1950년 6·25동란 때 대성전과 동무(東廡)만 남고 나머지는 모두 소실되었고, 기문(記文)마저 없어져 중수기록을 알 수 없다.
    1953년에 명륜당과 수복실(守僕室)을 신축하였고, 서무·동무를 복원하였다. 1970년에 대성전의 번와작업(飜瓦作業), 1971년에 대성전의 단청 보수, 1975년에 동재 보수를 하였다. 1990년대에 명륜당을 설립하고, 1996년에 태화루를 복원하였다. 현존하는 건물로는 6칸의 맞배지붕 겹처마의 대성전, 우진각지붕 홑집의 명륜당, 각 4칸의 동무와 서무(西廡), 수복실, 사주문(四柱門) 등이 있다.
    대성전에는 5성(五聖), 송조2현(宋朝二賢), 우리 나라 18현(十八賢)의 위패가 봉안되어 있다. 조선시대에는 국가로부터 토지와 전적·노비 등을 지급받아 교관 1명이 정원 30명의 교생을 가르쳤으나, 조선 후기 이래 향교는 교육 기능이 쇠퇴하고 대신 선현에 대한 제향을 통한 교화 기능을 주로 담당하였다. 봄·가을에 석전(釋奠)을 봉행(奉行)하며 초하루·보름에 분향을 하고 있다.
    대성전은 경상북도 문화재자료 제87호로 지정되어 있다. 소장전적은 거의 산실되었고, 1958년에『흥해향교유림안(興海鄕校儒林案)』을 간행하였다. 현재 전교(典校) 1명과 장의(掌議) 수명이 운영을 담당하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김호일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