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남씨충효록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남씨충효록(南氏忠孝錄)

    고전산문작품

     작자·연대 미상의 고전소설.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남씨충효록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남씨충효록
    이칭
    남용성전, 양씨전
    분야
    고전산문
    유형
    작품
    성격
    고전소설
    창작년도
    미상
    작가
    미상
    수량
    1책
    시대
    조선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작자·연대 미상의 고전소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책. 국문필사본. 표지에 ‘신해추칠월(辛亥秋七月)’이라 쓰여 있는 것으로 보아, 신해년에 필사한 것만 알 수 있을 뿐 정확한 연대는 알 수 없다.
    「양씨전효열록」이나 「양씨충효열행록」·「양씨전」과 「남씨충렬록」·「남씨충효록」·「남용성젼」·「남룡전(南龍傳)」 등 표제가 각기 다른 이본이 많으나, 전체의 구성이 대동소이하여 어느 작품이 원작인지 분간하기가 어렵다.
    이 작품은 양씨부인이 전 승상 남회의 9대 독자인 남편 남전과 아들 용성이 영웅의 공을 이루도록 뒷바라지하는 과정에서 겪는 효열에 얽힌 고행담으로, 3대에 걸친 남씨일가의 성쇠(盛衰)를 그리고 있다.
    송황제 시절, 명환(名宦) 남회의 만득자인 남전은 7세 때 아버지를 여의고 어머니와 외숙집에 의탁하여 학문에 힘쓰다가 양씨부인과 성례한다.
    그 뒤 외숙이 기세하자 송학동에 초옥을 짓고 주경야독하다가 과거에 응시하여 장원급제한다. 한림학사가 된 그는 경성에서 사처(私處)로 정했던 집의 낭자를 후실로 맞아 일가가 화목하게 지낸다.
    그런데 양씨가 딸 운계를 낳은 뒤 병에 걸리자 남전이 약으로 쓰려고 사온 거북을 양씨가 벽천강으로 살려보낸다. 양씨가 쾌차하자 이번에는 남전이 병에 걸려 위급하게 된다. 양씨는 자신의 손가락을 베어 달인 기름과 살을 베어 달인 물로 구환한다.
    이에 옥황상제가 감동하여 남전의 목숨을 구하고, 마을사람들은 그 고을을 효열동이라 이른다. 그 때 연왕이 쳐들어옴에, 간신 유봉의 간계로 태자와 남전은 연국에 볼모로 가게 되고, 시모가 위독하게 된다.
    임신중인 양씨는 선약을 구하러 길을 떠나는데, 도중에서 도적을 만나 강에 투신한다. 그러자 벽천강에 살려 보냈던 거북이가 구출해주며 자신이 서해용녀임을 밝힌다.
    양씨는 용녀의 도움으로 봉래산에 가서, 선관이 된 양처사 부처를 만나 그곳에서 아들 용성을 낳는다. 양처사의 지시대로 그들에게 용성을 맡기고 영지초와 서해용왕의 제란주를 구해다가 죽은 시모를 회생시킨다.
    그 때 유봉은 송황제를 살해하고 황제로 즉위하여, 운계를 며느리로 맞으려다 거절당함에 양씨모녀를 금부에 가둔다. 한편, 용성은 봉래산에서 수학하여 천문지리와 육도삼략을 통달하게 된다.
    15세가 되자 양처사의 지시대로 연국을 쳐, 볼모로 간 아버지와 태자를 구하여 본국으로 돌아온다. 그리하여 유봉부자를 처단하고 태자를 천자로 내세워 국가를 태평하게 하고, 일가 모두 상봉하여 부귀영화를 누린다.
    「양씨전효열록」·「양씨충효열행록」·「양씨전」은 양씨부인을 중심으로 한 여성의 효행과 열행을 표제로 내세운 것이다. 반면에, 한국학중앙연구원 소장의 「남씨충렬록」과 「남씨충효록」·「남용성전」·「남용전」 등은 양씨의 아들인 남용성을 주인공으로 한 남성 영웅을 표제로 하고 있다. 이것은 필사자가 강조하고자 하는 의도에 따라 표제가 달라지기 때문이다.
    또한, 「남씨충효록」계에서는 양씨부인이 시모를 구하려고 봉래산에서 영지초와 용왕의 제란주를 구해오는 대목에서 필사자가 감심하여 임의로 6행에 걸쳐 양씨의 효행을 치하하며, 그 효행을 본받으라는 교훈조의 글을 삽입시켰다.
    중국을 배경으로 한 대부분의 소설이 우연성과 전기성(傳奇性), 도선적(道仙的)인 면이 있는 것처럼 이 소설 곳곳에서도 그런 요소가 나타나 있다. 내용 전개에 있어서도 소설의 전반은 양씨부인의 효열담을, 후반에서는 남용성의 영웅적인 활동담을 그리고 있다.
    그리하여 영웅소설의 전형인 초인적이고 불가사의한 능력을 주인공에게 부여하였다. 또한 초년의 고행담, 그리고 전란을 평정하여 신분상의 도약을 하고, 이어서 혼인에 이르는 공식화된 구성대로 전개되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박순호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