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관동장유가(關東壯遊歌)

고전시가작품

 조선 후기에 지어진 작자 미상의 기행가사.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관동장유가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관동장유가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 후기에 지어진 작자 미상의 기행가사.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구성 및 형식
1,600여 구의 장편으로 되어 있으며, 작품의 율조는 다소 조잡한 편이나 그 만큼 사설적이며, 분량은 2음보 1구로 헤아려 1,611구나 되어 현전 금강산계 기행가사 중에서는 가장 길다.
제작연대는 작품 앞부분에서 “기미년 하사월…… 추석 후 제 삼일에 가벼운 행장으로……”라는 내용으로 보아 1859년(철종 10) 기미년으로 짐작된다. 기행의 동기는 관동팔경과 금강산을 찾아다니며 풍류를 즐기기 위함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작품의 구조와 노정은 등정의 동기와 출발을 적은 서사, 목적지까지의 노정, 목적지인 내·외금강산의 구경, 귀로의 여정과 창작 동기를 적은 결사 등 4단계로 짜여 있다.
내용에 있어서는 노정이 정선-삼척-두타산-강릉-낙산사-계조굴-신흥사-와선대-청간정-명랑호-고성읍-해금강-삼일포-통천읍-총석정-천도-고성-외금강-내금강-장안사-만천교로 되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의의와 평가
다른 금강산계 가사들의 노정과 역순으로 쓰여 있으며, 특히 「삼화사연기설화(三和寺緣起說話)」·「천후산설화(天候山說話)」·「자마석설화(自磨石說話)」등 많은 설화가 삽입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한국기행문학연구(韓國紀行文學硏究)』(최강현,일지사,1982)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최강현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