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경기매일신문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경기매일신문(京畿每日新聞)

    언론·방송문헌

     1960년에 창간되었던 종합일간신문.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경기매일신문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이칭
    기호일보, 인천신보
    분야
    언론·방송
    유형
    문헌
    성격
    신문
    제작시기
    1960년(창간), 1973년 9월 1일(폐간)
    시대
    현대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1960년에 창간되었던 종합일간신문.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945년 10월인천에서 ‘대중일보(大衆日報)’라는 제호(題號)로 창간된 일간지가 1950년 9월 ‘인천신보(仁川新報)’로 개제되었다가 1957년 7월 ‘기호일보(畿湖日報)’, 1960년 7월에 다시 ‘경기매일신문’으로 발행된 것이다.
    개항의 첫 관문이었던 인천에서 조국의 광복과 더불어 자유민주주의 국가건설을 제창하면서, 국내의 새로운 소식과 세계정세를 신속하게 전달한다는 창간취지를 내세웠으나, 점차 지역성을 강조하고 지역민의 번영을 지향하는 ‘내고장의 신문’으로 방향을 전환하였다.
    1962년 9월에 『경인일보 京仁日報』를 흡수, 통합함으로써 경기지역을 주도할 수 있는 기수가 되려고 하였다. 한편, 지방문화의 육성과 보존을 위하여 노력하였으며, 새마을운동을 통하여 지역개발의 선도적 소임을 담당하기도 하였다.
    그러나 지방지의 공통적인 문제인 독자의 한계성과 운영의 어려움때문에 여러 번 경영진의 경질을 보다가, 1973년 9월 1일『경기일보 京畿日報』·『연합신문 聯合新聞』과 함께 통합, 『경기신문 京畿新聞』으로 발행되었다. 1982년『경인일보 京仁日報』로 개제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정대철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