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동국정운자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동국정운자(東國正韻字)

    출판개념용어

     조선전기 제4대 세종 때 우리나라 최초의 운서인 『동국정운』 인출에 사용한 목활자.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동국정운자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동국정운 본문 / 건국대학교 박물관
    분야
    출판
    유형
    개념용어
    시대
    조선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전기 제4대 세종 때 우리나라 최초의 운서인 『동국정운』 인출에 사용한 목활자.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447년(세종 29)에 편찬을 완성하고 1448년 인행(印行), 반포한 『동국정운』의 본문 중 한문 대자(大字)의 인출에 사용한 목활자를 말한다.
    이 책의 본문 중 한글 대자 활자는 동활자이고, 서(序) 및 세주(細註)의 인출에 사용한 활자는 갑인자(甲寅字)이다. 한문 대자의 자본(字本)은 진양대군(晉陽大君)주 01)의 필적인 듯한데, 이는 『법천보장 法泉寶藏』과 매우 비슷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묵개자(墨蓋子)의 음문(陰文)만은 안평대군(安平大君)의 글자체와 비슷하다. 그리고 1455년(단종 3)에 인출한 『홍무정운역훈 洪武正韻譯訓』과 대비하여볼 때 한문 대자의 목활자는 자체에 있어서는 비슷하나 활자가 다르며, 이 한글활자와 묵개자는 모두 나무로 만들어졌으며, 『동국정운』과 대비하여보면 역시 차이점이 나타난다.
    동국정운자의 크기는 2.1×1.9㎝ 정도의 송설체계(松雪體系) 네모꼴의 활자이고, 한글활자의 크기는 1.9×1.6㎝ 정도의 고딕체 방형(方形)이며, 묵개자의 크기는 1.9×1.8㎝ 정도이다. 이 활자로 인쇄한 책은 1448년에 반포된 『동국정운』만이 알려져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세종실록

    • 동국정운(東國正韻)

    • 『문화재대관』-국보편-(문화재관리국,1967∼1977)

    • 조선조활자고  (윤병태, 연세대학교도서관학과, 1976)

    • 「동국정운의 서지적고찰」(천혜봉,『도서관학보』 창간호,이화여자대학교도서관학과,1972)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뒤의 세조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윤병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