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동방전우(東方戰友)

출판문헌

 1939년 중국 광서성에서 이두산이 대일투쟁을 위하여 발행한 잡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동방전우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1939년 중국 광서성에서 이두산이 대일투쟁을 위하여 발행한 잡지.
영역닫기영역열기편찬/발간 경위
독립운동가 이두산(李斗山, 1896∼?)이 1939년에 중국 광서성 오주(梧州)와 계림(桂林)에서 발행하였다. 이두산은 일제의 정치적 압박과 경제적 침탈에 신음하고 있는 조선·대만·필리핀·안남(베트남)·인도 등 동방 각 민족이 일치 단결하여 대일투쟁을 전개할 필요성을 절감하였다. 특히 일제가 각 민족에 대한 반선전 및 이간정책을 강화하였으므로, 그에 대한 대책으로「동방전우」를 발행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서지사항
「동방전우」는 반월간(半月刊) 잡지로, 1939년∼1942년에 모두 32기가 발행되었는데, 현재 제9기를 제외한 31기가 전한다. 당시 잡지의 정가는 5푼이었다. 계림시 용성로(榕城路) 31호에서 발행하였을 때에는 일본 공군의 공습을 받아 조선의용대 본부가 있던 시가원(施家園)으로 옮겨 발행하기도 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잡지에는 중국 항전에 관한 문장과 소식을 주로 다루었다. 곧 중국의 저항과 각 약소민족 간의 관계를 대체로 언급하였는데, 이와 관련하여 동방 각 민족과 국가에 대한 일본의 침략 야욕과 음모를 폭로하기도 하였다. 이를 통해서 일본을 향한 공분을 일으키고자 하였다. 창간호에는 한글·중문·영문 등 각국의 문자로 쓴 20여 편의 글이 게재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해외의 한국독립운동사료(Ⅷ)-중국편4』(국가보훈처,1993)

  • 『진광,조선민족전선,조선의용대(통신)』(독립기념관 독립운동사연구소,독립기념관,1988)

  • 「이두산의 재중독립운동」(최기영,『한국근현대사연구』42,2007)

  • 「《동방전우》해제」(김광재,『동방전우』,국가보훈처,2005)

  • 「조선의용대의 기관지 발간과 그를 통해 본 대적공작」(김희곤,『사학지』31,1998)

  • ‘반일전선의 공고화를 기치로 내건 ≪동방전우≫ 출간’(「구망일보」1939년 2월 10일자)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2013년)
이계형(국민대학교 국사학과)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