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상설고문진보대전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상설고문진보대전(詳說古文眞寶大全)

    출판문화재 | 문헌

     송나라 학자 황견이 전국시대부터 송나라 말기에 이르까지의 시문을 수록하여 간행한 시문선집.   교재.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상설고문진보대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송나라 학자 황견이 전국시대부터 송나라 말기에 이르까지의 시문을 수록하여 간행한 시문선집.교재.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권3 후집 1책. 서울특별시 유형문화재 제88호. 이 책은 조선시대에 서당에서 고문의 연변(演變)과 체법(體法)을 익히기 위하여 교재로 쓰던 시문선집으로 송(宋)나라 말기의 학자 황견(黃堅)이 20권 10책으로 편찬한 것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전국시대부터 송나라 말기에 이르까지의 시문을 전·후집으로 나누어 수록한 것으로서 전집에는 시를, 후집에는 문을 수록하였다. 후집 권3에 서류(序類), 권4에 기류(記類), 권5에 잠(箴)·명류(銘類), 권6에 송(頌)·전류(傳類)를 합하여 권3부터 권6까지 한 책으로 되어 있다.
    전녹생(田祿生)의 『야은일고(野隱逸稿)』에 의하면, 중국의 『고문진보』를 증삭(增削)하여 고려 충숙왕 때 이미 합포(合浦)에서 간행한 일이 있었고, 그 뒤 1420년(세종 2)에 ‘선본대자제유전해(善本大字諸儒箋解)’라는 명칭으로 간행된 일이 있었으나 전래본은 아직 보이지 않는다.
    다만, 『단종실록(端宗實錄)』 즉위년(1453) 8월 무진(戊辰)에 『사략(史略)』과 같이 『고문진보』를 반사(頒賜)하였다는 기록으로 보아 이것이 곧 1451년(문종 1) 동으로 주조한 경오자대자(庚午字大字)·갑인자소자(甲寅字小字) 인본이다.
    이 판본은 보사(補寫)가 많고 권수 「남해신묘비(南海神廟碑)」 이전이 결장이고, 권말 「취옹정기(醉翁亭記)」에 여러 장이 낙장되어 있어 상태가 지극히 나쁘다.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충정로9길 10-10번지 아단문고에 소장되어 있으며, 소유자는 강태영(姜泰泳)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2001년)
    심우준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