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구결체이두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구결체이두(口訣體吏讀)

    언어·문자개념용어

     이두를 모든 차자표기를 대표하는 말로 볼 때 한문에 토를 넣어 사용한 이두.   표기법.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구결체이두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언어·문자
    유형
    개념용어
    시대
    고려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이두를 모든 차자표기를 대표하는 말로 볼 때 한문에 토를 넣어 사용한 이두.표기법.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한자의 음(音)과 훈(訓, 새김)을 빌려 우리말을 표기하는 것을 차자표기라 하는데, 차자표기에는 향찰, 이두, 구결, 고유명사 표기가 있다. 이 중 구결은 한문(漢文)에 토(吐)를 넣어 읽는 한문독법(漢文讀法)으로 일종의 차자표기이므로, 모든 차자표기를 가리키는 광의의 이두에 포함된다는 관점에서 구결을 부르는 이름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차자표기 중 고유명사 표기를 제외하면 향찰과 이두는 우리말을 표기하는 차자표기이며, 구결은 한문을 쉽게 읽기 위하여 사용되는 차자표기다. 즉 향찰과 이두는 우리말을 적기 위한 차자표기이고, 구결은 한문을 쉽게 읽기 위한 차자표기이다.
    일반적으로 구결은 한문(漢文)에 우리말의 조사나 어미에 해당하는 토(吐)를 넣어 읽는 한국적 한문독법(漢文讀法)인데, 구결에 사용된 토는 훈민정음이 창제되기 이전에는 한자를 빌려다 썼다. 이와 같이 구결은 한자를 빌려다 쓴 일종의 차자표기이므로 우리말 표기를 위해 사용한 향찰이나 이두와는 다른 것이지만 차자표기라는 측면에서는 공통점을 지닌다.
    모든 자차표기를 이두라고 부르는 광의의 이두 개념에서 구결을 가리킬 때 사용하는 용어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구결연구』 1∼36(구결학회,태학사,1996∼2016)

    • 『고대한국어논고(古代韓國語論攷)』(남풍현,태학사,2014)

    • 『고대한국어연구(古代韓國語硏究)』(남풍현,시간의 물레,2009)

    • 『국어사를 위한 구결 연구』(남풍현,태학사,1999)

    • 『한국어 변천사』(김동소,형설출판사,1998)

    • 『한국어의 역사』(김종훈 외,대한교과서,1998)

    • 『차자(借字) 표기법 연구』(남풍현,단국대학교 출판부,1981)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2016년)
    김성주(동국대학교)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