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가군사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가군사(假軍師)

    고대사제도

     신라시대 군사(軍師)에서 분화한 지방관직.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가군사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고대사
    유형
    제도
    성격
    지방관직
    시행시기
    신라시대
    시행처
    신라 정부
    시대
    고대-삼국-신라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신라시대 군사(軍師)에서 분화한 지방관직.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가군사(假軍師)는 668년(문무왕 8) 신라가 고구려를 멸망시킨 뒤 군공(軍功)을 포상할 때 그 대상자 가운데 한 사람이었던 비열홀(比列忽) 출신의 세활(世活)이란 인물이 보유한 직책이었다. 그밖에 다른 사례는 없다. 명칭상으로 미루어 군사(軍師)에서 파생된 직명임이 분명하다. 군사는 원래 지방민 가운데 촌주(村主)급에 해당하는 유력자에게 주어진 직책이다. 촌주가 주로 행정을 담당하였다면 군사는 병사 관련 업무를 담당한 데서 설정되었다. 촌주급에 해당하면서도 직능에 따라 명칭이 구분되었다. 가군사는 조직상 군사 다음의 지위이다. 다만 평시 지방의 유력자가 보유한 것인지 아니면 고구려와의 전쟁이 확대되면서 많은 병력이 요구된 상황 속에서 신설된 임시직인지는 확실하지 않다. 세활은 가군사로서 군공 포상으로서 속(粟) 5백석과 함께 고간(高干)이란 외위(外位)를 받았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2012년)
    주보돈(경북대학교 사학과)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