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갈사국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갈사국(葛思國)

    고대사지명

     고구려 초기에 병합된 주변의 소국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갈사국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고대사
    유형
    지명
    성격
    국가, 고대국가
    시대
    고대-초기국가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고구려 초기에 병합된 주변의 소국가.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부여왕 대소(帶素)의 아우가 남하하여 갈사수(曷思水) 가에 세운 작은 나라이다. 『삼국사기』에 보면 갈사국왕은 부여 금와왕의 막내아들로서 형 대소가 피살되자 장차 나라가 망할 것으로 생각하고, 종자 100여명과 함께 압록곡(鴨淥谷)에 이르러 마침 사냥나온 해두국왕(海頭國王)을 죽이고 그 백성을 취하여 갈사수 가에 도읍을 정하고 즉위하였다고 되어 있다.
    그 뒤 갈사국왕의 손녀가 대무신왕(大武神王)의 둘째 비가 되고, 왕자 호동(好童)을 낳는 등 갈사국은 고구려와 관계를 맺으면서 독립 세력으로 성장하였으나 서기 68년 손자 도두(都頭) 때에 이르러 고구려에 병합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이현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