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2·8독립선언서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2·8독립선언서(二八獨立宣言書)

      근대사문헌

       1919년 2월 8일 동경유학생들이 조선청년독립단의 명의로 발표한 독립선언서.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2·8독립선언서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1919년 2월 8일 동경유학생들이 조선청년독립단의 명의로 발표한 독립선언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서두에서 한국은 4,300여 년의 유구한 역사를 가진 자주독립국임을 강조하여, 한민족의 독립근거와 그 정당성을 주장하고 있다.
      그리고 일제침략과 국권찬탈을 사기와 폭력에 의한 수치스러운 역사였다고 전제하고, 왜 한민족이 그동안 수십만 명의 희생자를 내면서 독립운동을 전개하여야 했는가 하는 이유를 밝히고 있다. 또, 일제의 통치정책을 한민족의 모든 자유를 짓밟고 민족차별과 생존권 박탈을 자행한 고대적 노예정책이었다고 비난하고, 자유를 위한 조선민족의 투쟁은 앞으로 끊임없이 계속될 것이라고 경고하고 있다.
      끝으로, 한민족의 독립운동으로 건립될 국가는 민주주의에 입각한 신국가임을 명시하고 세계평화와 인류문화의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 약속하고 있다. 말미에는 결의문 4개 항이 제시되어 있는데, ① 한일병합조약의 폐기와 조선의 독립을 선언하고, ② 민족대회의 소집을 요구하며, ③ 만국평화회의에 민족대표를 파견할 것이며, ④ 이 목적이 이루어질 때까지 영원한 혈전을 벌일 것을 선언하고 있다. 바로 이 점이 「3·1독립선언서」와 다른 점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박성수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