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희천서문동유적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희천서문동유적(熙川西門洞遺蹟)

    선사문화유적

     북한 자강도 희천시에 있는 고려후기 12세기 후반∼13세기 전반 집터.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희천서문동유적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북한 자강도 희천시에 있는 고려후기 12세기 후반∼13세기 전반 집터.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981년청천강 상류의 청새진성(淸塞鎭城) 동쪽에서 발견되었는데, 성벽으로부터 30∼40m 지점에서 고려시대의 기왓조각들이 출토되고 있어 옛 집터로 추정되고 있다.
    출토된 유물을 보면, 1m 가량의 석비레층을 파고 거기에 높이 82㎝, 지름 26㎝ 크기의 큰 독[甕]을 들여놓고, 그 안에 유물을 가득 채우고 큰 청동대야로 뚜껑을 덮었다. 독항아리 주변에는 청동기류와 철기류를 함께 묻었다. 이밖의 유물로는 고려청자류·고려백자류·청동기류·철기류·토기류를 비롯, 기타 목제품 등 320여 점에 달한다.
    그 중에서 자기류가 243점으로 가장 많다. 유물의 제반 특징으로 보아 12세기 후반기에서 13세기 전반기 사이의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 시기의 희천은 고려가 압록강유역으로 진출하면서 군사적 거점으로 매우 중요한 위치에 있어서, 고려 경종 4년(979) 이 곳에 청새진성을 쌓았으며, 1033년고려장성을 쌓을 때 이 성을 지났다고 한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고려사(高麗史)

    • 「희천에서 새로 발견된 서문동유적」(정찬영,『력사과학』1983년 4호,과학백과사전출판사)

    • 「高麗期の貴重な遺物を發見」(『朝鮮畵報』1982년 9월,朝鮮畵報社)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개정 (1997년)
    이형구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