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검단대곡리지석묘군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검단대곡리지석묘군(黔丹大谷里支石墓群)

    선사문화문화재 | 유적

     인천광역시 서구 황골마을에 있는 청동기시대 탁자식 구조의 고인돌군.   지석묘군. 시도기념물.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검단대곡리지석묘군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인천광역시 서구 황골마을에 있는 청동기시대 탁자식 구조의 고인돌군.지석묘군. 시도기념물.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인천광역시 기념물 제33호. 옛 경기도 김포군 검단면 대곡리 황골마을의 가현산에서 동서방향으로 뻗어 내린 마을 입구쪽의 낮은 구릉 위 30m×80m 범위에 있다. 여기에 탁자식 고인돌로 해석되는 8기의 고인돌이 떼를 이루고 있다.
    이곳은 가현산(215m)으로 둘러싸인 골짜기의 안쪽이며 평야지대를 이루고 있어 선사시대 사람들이 터를 잡고 농경을 해왔던 것으로 여겨진다. 조사 당시 몇 기는 외형상 탁자식 고인돌로 보이지만 부분적으로 파괴되었거나 묻힌 상태였기 때문에 정확한 것은 조사를 해보아야만 알 수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① 제1호 고인돌 : 황골 고인돌 떼의 가장 서쪽에 있다. 덮개돌이 북쪽으로 쓰러져 있고 고인돌이 놓인 긴 방향은 동서쪽이며 재질은 모두 화강암질 편마암이다. 덮개돌의 크기는 440㎝×390㎝×20∼25㎝이다. 특히, 북쪽 언저리에는 큰 바위에서 떼어낼 때 생긴 구멍 4개가 한 줄로 있어 주목된다.
    ② 제2호 고인돌 : 제1호 고인돌에서 동쪽 40여 m 떨어져 있다. 제3호와는 비교적 가까운 거리에 있다. 덮개돌의 크기는 145㎝×130㎝×30㎝로 다른 고인돌보다 작은 편이다. 굄돌은 남쪽과 북쪽에 위치하고 있다.
    ③ 제3호 고인돌 : 제2호 고인돌에서 남쪽으로 1.5m쯤 떨어져 있다. 덮개돌이 북쪽으로 쓰러져 있다. 유일하게 굄돌, 막음돌이 남아 있어 축조방법의 이해에 도움이 된다. 덮개돌의 크기는 300㎝×185㎝×25㎝이고, 굄돌은 남쪽과 북쪽의 것이 각각 215㎝×110㎝×35㎝, 160㎝×95㎝×15㎝이며, 막음돌은 50㎝×45㎝×10㎝이다.
    ④ 제4호 고인돌 : 제3호 고인돌에서 동쪽으로 3m쯤 떨어져 있다. 덮개돌이 남쪽으로 쓰러져 있다. 크기는 305㎝×270㎝×30㎝이다. 굄돌은 190㎝×90㎝×10㎝ 크기의 북쪽 굄돌만 남아 있다.
    ⑤ 제5호 고인돌 : 제4호 고인돌과 바로 붙어 있다. 덮개돌의 크기는 275㎝×195㎝×15㎝이며, 남쪽 부분이 오목하게 파여 있다. 굄돌은 동쪽과 서쪽에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현재는 120㎝×90㎝ 크기의 서쪽의 것이 덮개돌 밖으로 튀어 나와 있다.
    ⑥ 제6호 고인돌 : 제5호 고인돌에서 동남쪽으로 40m쯤 떨어진 마을 입구의 길 바로 옆에 위치해 있다. 타원형의 덮개돌은 크기가 420㎝×305㎝×35㎝이다. 동쪽과 서쪽에 놓여 있는 굄돌의 크기는 각각 230㎝×60㎝×25㎝, 260㎝×70㎝×20㎝로 손질을 많이해 매끈하다.
    굄돌 사이의 간격은 160㎝이다. 무덤방으로 보이는 곳에는 머리 크기만한 돌이 곳곳에 놓여 있다.
    ⑦ 제7호 고인돌 : 제6호 고인돌에서 북쪽으로 20m쯤 떨어져 있다. 덮개돌은 땅에 묻힌 상태이다. 드러난 상태의 크기는 340㎝×250㎝이며, 남쪽으로 기울어져 있다. 바로 옆에 있는 길이 160㎝의 굄돌은 북쪽 것이었던 것 같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김포군지  (김포군지편찬위원회, 1992)

    • 「경기도 김포 양도의 고고학 조사 연구」(임효재,『서울대학교박물관연보』 2,1990)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이형구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