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가공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가공(歌工)

    국악개념용어

     궁중의 제사나 잔치 때 등가와 헌가에서 노래를 부르던 악사.   가(歌).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가공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이칭
    가(歌)
    분야
    국악
    유형
    개념용어
    시대
    고려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궁중의 제사나 잔치 때 등가와 헌가에서 노래를 부르던 악사.가(歌).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고려 때 국왕이 친히 제사할 때에 등가에서는 가공 4인이 축(祝)과 어(敔) 사이에서 마주보고 앉아 의식 절차에 따라 노래 부르며, 헌가에서는 12인의 가공이 축과 어 사이에서 동서로 마주 보고 앉아 네 줄로 열지어 있는데, 좌우로 각각 두 줄씩이다.
    유사(有司)가 일을 대행할 때 등가에는 가공 2인이 축과 어 사이에서 동서로 마주 보게 편성되었고, 헌가에는 가공 4인이 축과 어 사이에서 동서로 마주 보게 편성되었다. 그리고 조선 세종 때까지도 가공이라는 명칭이 사용되었으나 그뒤부터는 ‘가(歌)’라고만 나타나고 ‘가공’이라는 용어는 보이지 않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성경린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