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김동한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김동한(金東漢)

    무용인물

     일제강점기 우리나라 최초의 사교무용학원인 조선예술학원을 설립한 무용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김동한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일제강점기 우리나라 최초의 사교무용학원인 조선예술학원을 설립한 무용가.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러시아 해삼위(海蔘威,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출생했다. 1921년 해삼위학생음악단이 고국 방문 순회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친 이후, 동년(同年) 김동한은 해삼위동포연예단을 이끌고 고국을 방문해 우리나라 최초로 서양 춤을 선보였다.
    그는 페테르부르크(彼得)대학 예술과를 우등으로 졸업한 뒤 연해주 정부 현악대 감독으로 재직하던 1922년 8월 고국으로 돌아왔다. 그리고 우리나라에서 서양 무도를 가르친 최고의 예술학원이었던 조선예술학원의 원장으로 무도(舞蹈, 서양의 사교춤)와 사교춤을 가르쳤다.
    1923년 제1회 음악무도회를 종로 중앙기독청년회관(현재 YMCA)에서 개최하였는데, 당시 관객들이 1천 명 넘게 몰려와 대성황을 이루었다. 이는 조선 최초의 공개 무도회였다.
    1923년 조선예술학원의 수강생은 1백여 명에 이르렀고, 1925년에는 학원을 확장해 서대문(현재 충정로)에서 현재의 을지로로 옮기는 등 개관 이후 가장 번성한 시기를 보냈다. 이 학원은 약 3년 동안 유지되었던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김동한은 1925년 갑자기 행방불명되었고, 그가 사라지면서 조선예술학원도 자연히 문을 닫게 되었다. 하지만 그는 우리나라 최초로 사교무용 학원을 열고 이를 널리 알린 선구자로 알려져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개화기 대중예술의 꽃,기생  (김영희, 민속원, 2006)

    • 우리 무용 100년  (김경애·김채현·이종호, 현암사, 2001)

    • 「근대 무도 열풍,긍정과 부정의 미학」(성기숙,『대한무용학회논문집』 46,2006)

    • 「한국 현대 무용자료사: 비평적 무용 소사(小史)」(박용구,『공연과 리뷰』 67,2009)

    • 동아일보  (1923.6.1)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2014년)
    이찬주()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