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도랑춤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도랑춤

    무용작품

     제주도 무굿에서 추는 춤.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도랑춤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제주도 무굿에서 추는 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제주도 무굿에서 추는 춤. 굿의 진행과정에서 주로 신을 맞이할 때, 잡귀를 몰아내거나 오신(娛神)주 01)할 때, 그리고 신을 보낼 때의 의례를 구체화 내지는 강조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으며, 점(占)을 치거나 사설의 보조수단으로 행하는 수도 있다.
    제주도의 무속무용을 가리켜 ‘도랑춤’ 또는 ‘감장도는 춤’이라 하는데, 춤의 구조는 제자리 회전과 원선상(圓線上)의 회전을 하면서 몇 가지의 손짓과 절을 가미하게 되고, 춤이 끝나면 흔히 점을 친다.
    보편화된 춤사위를 보면 ‘맴돌이사위’는 무구를 들고 팔을 몸 앞에서 상하로 흔들면서 도는 동작을 말하며, ‘걸치기와 뿌림’은 신칼을 들고 먼저 왼손을 오른팔에 뿌려 걸치고 오른손을 밖으로 틀어 뿌린다.
    ‘어깨메고 뿌림’은 왼손목을 꺾어 신칼을 위로 올려 왼쪽 어깨에 메고 다시 왼손목을 꺾어 몸 앞으로 뿌려 내린다. ‘신맞이’는 왼발을 왼쪽으로 벌려 딛고 양팔 손목을 꺾어 신칼을 앞으로 뿌려 양손을 몸 앞으로 모으면서 고개를 숙여 절을 하고, 오른발을 왼발 뒤로 가져가 반바퀴 돌아 반대방향을 보고 발을 모으고, 신칼을 가볍게 양옆으로 올려내린다.
    제주도 굿에서 심방이 춤을 출 때는 다른 고장에서 볼 수 없는 악기편성, 즉 북·설쇠·대영(징)으로 반주하며, 춤의 장단은 3분박 4박자(8분의 12박자)로 처음은 느리게, 다음은 보통빠르게, 나중은 빠르게 친다. 특징은 서울 이북지방의 굿춤처럼 활달하고 회무(回舞)주 02)가 많은 것이고, 또한 모든 춤이 원박에 맞추어 추는 데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신을 즐겁게 함.
    주02
    원형을 지어서 추는 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정병호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