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무동연희장(舞童演戱場)

무용단체

 1899년 전후에 경성의 마포와 용산에 재인과 광대들이 운영한 공연장.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무동연희장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1899년 전후에 경성의 마포와 용산에 재인과 광대들이 운영한 공연장.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설립목적 및 변천
무동연희장(舞童演戱場)은 개화기에 재인 광대들이 상설 공연으로 흥행하기 위해 운영한 공연장으로, 1899년 4월 서강의 놀이패가 마포의 아현 근방에 설치했고, 1900년 3월에는 용산에 설치했다. 공연 주체는 아현 인근의 왈자패와 놀이패로, 서강의 놀이패는 애오개산대놀이패로 추정된다.
영역닫기영역열기의의와 평가
조선 후기의 재인 광대들은 세시 명절에 마을의 요청에 따라, 또는 잔치집의 요청에 따라 연희했었다. 그러나 1900년 전후에 놀이패들이 세시 명절과 관계없이 무동연희장이라는 가설무대를 만들어 일정기간을 공연했다. 마포나 용산은 경강 상업지역의 하나로 민간 놀이패들이 활발하게 흥행하던 곳이었다. 여기에 놀이패들이 공연 주체가 되어 상설공연장을 만들어 광고를 하고 관객을 불러모아 탈춤이나 농악, 무동춤, 줄타기, 땅재주 등을 공연했으니, 기존의 방식과는 다르게 연희를 유통시키고자 시도했던 것이다. 무동연희장의 공연을 보기 위해 관람자들이 구름처럼 모였다고 한다. 비 때문에 연희하지 못한다는 광고로 보아 무동연희장은 노천에 설치된 극장이었다. 무동연희장의 놀이판에 대한 신문 기사에 산대놀이 계통의 소무와 노장, 생원과 취발이의 모습이 묘사되었다. 그러나 협률사, 광무대 등의 극장에서 재인광대들이 공연하기 시작하면서 무동연희장은 사라졌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2014년)
김영희()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