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나만갑선생신도비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나만갑선생신도비(羅萬甲先生神道碑)

    서예문화재 | 유적

     경기도 구리시에 있는 조선시대 문신 나만갑의 신도비.   시도유형문화재.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나만갑선생신도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경기도 구리시에 있는 조선시대 문신 나만갑의 신도비.시도유형문화재.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총높이 355㎝, 비신의 높이 242㎝, 너비 104㎝, 두께 29㎝. 경기도유형문화재 제126호. 나만갑은 조선 중기의 문신으로, 이 비는 1658년(효종 9)에 건립되었다. 화강암으로 만든 네모받침돌 위에 비신(碑身)을 얹고, 그 위에 첨석(檐石)주 01)을 얹었다. 좌대 윗면의 연판문과 옆면의 방형 구획 외에는 아무런 조각이 없다. 비문은 좌의정 김상헌(金尙憲)이 짓고, 글씨는 장손 명좌(明佐)의 장인 호조참판 송준길(宋浚吉)이 썼으며, 두전(頭篆)은 손녀사위 대사간 김수항(金壽恒)이 썼다. 비문 글씨는 단정한 행서로 송준길 특유의 서풍이다. 비문에는 조상들의 약력에 이어 나만갑의 청년시절, 인조연간의 관직생활, 병자호란 때의 행력, 근실하고 효성스런 성품 및 부인·자손들에 대해 약술되어 있다. 1683년 둘째 손자 양좌(良佐)가 쓴 추기(追記)에는 경기도 광주 건지산(乾芝山)에 있던 묘를 1681년 현 위치로 이장한 경과와 비문에 실리지 않은 손자와 증손의 명단이 새겨져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처맛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9년)
    이완우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