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김천애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김천애(金天愛)

    현대음악인물

     해방 이후 경성음악학교 교수, 숙명여자대학교 성악과 교수 및 학장 등을 역임한 음악인.   성악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김천애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해방 이후 경성음악학교 교수, 숙명여자대학교 성악과 교수 및 학장 등을 역임한 음악인.성악가.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평안남도 강서 출생. 평양의 정의여자고등학교를 졸업하였고, 1936년 일본의 무사시노음악학교(武藏野音樂學校) 예과에 입학하여 1940년 본과를 졸업하였다.
    1942년에 일본의 히비야공회당(日比谷公會堂)에서 열린 전일본신인음악회(全日本新人音樂會)에 출연하여 「봉선화」를 불러 화제를 불러 일으켰으며, 귀국 후 김생려(金生麗)가 이끄는 경성후생실내악단(京城厚生室內樂團)의 독창자로서 전국 순회공연에 참가하여 「봉선화」를 민족의 노래와 거국적인 애창곡으로 만드는데 큰 기여를 하였다.
    해방 전에는 만주의 신경음악원(新京音樂院)의 성악과장을 역임하였고, 서울관현악단의 창설에 중심적인 역할을 하는 등 대표적인 소프라노로 활동을 하였고, 해방 후에도 고려교향악단 창단에 기여를 하는 한편,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의 전신인 경성음악학교 교수, 숙명여자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과 교수 및 학장으로서 후진양성과 국내 음악발전에 공헌을 하였다.
    1972년 고별공연과 함께 은퇴를 한 후 미국으로 이민을 가 장로교 신자로 신앙생활에만 전념을 하다가 1990년 제자들의 요청으로 서울에서 독창회를 가진 바 있다. 그 후 공식적인 음악활동을 가진 바 없고 숙환으로 미국에서 별세를 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민경찬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