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강계역사박물관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강계역사박물관(江界歷史博物館)

    북한단체

     자강도 강계시에 위치한 역사박물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강계역사박물관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북한
    유형
    단체
    성격
    박물관
    설립시기
    1954년
    시대
    현대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자강도 강계시에 위치한 역사박물관.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자강도 강계시 북문동에 위치한 강계역사박물관은 역사를 통해서 인민을 교육하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되었다. 강원도역사박물관, 개성역사박물관, 신의주역사박물관, 원산역사박물관과 함께 북한의 대표적인 지방역사박물관으로 알려져 있다.
    박물관은 조선시대의 관청이었던 강계 아사(衙舍) 건물의 원형을 유지하면서 내부를 전시 공간으로 개조한 여러 채의 단층 건물로 이루어져 있다. 내부 전시공간은 원시부문, 고대부문, 중세부문, 근세부문으로 나누어져 있다. 원시부문에는 원시인들의 생활을 보여주는 그림과 원시시대의 농기구나 생활도구, 장신구 등이 전시되어 있다. 고대부문에는 고조선을 비롯한 고대국가 시기의 사회활동과 경제활동을 알 수 있는 자료들이 전시되어 있다. 중세부문에서는 고구려와 신라, 고려와 조선초기의 자료들이 전시되어 있는데, 주요 전시물로 고구려 고분벽화, 첨성대, 금속활자, 측우기, 거북선 등의 모형자료가 있다. 근세부문에서는 제너럴 셔먼호 사건, 3·1만세운동을 비롯한 근현대사의 주요 사건과 자료들이 전시되어 있다. 특히 근현대사의 기록과 전시물은 북한의 관점에서 해설된 것들로 반미교양과 북한 체제의 정통성을 뒷받침하는 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강계역사박물관은 지방박물관으로서 지역의 역사교육 거점 역할을 담당하기 위해 강계지역과 관련된 자료들도 전시하고 있다. 대표적인 것으로는 강계시 공귀동의 원시유적과 고구려고분에서 출토된 유물들과 고려자기, 1871년(고종 8) 강화도전투에 참전한 강계포수 자료들이 전시되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김두환
    개정 (2013년)
    전영선(건국대학교 통일인문학연구단)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