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감비아

외교국가

 아프리카 북서부에 위치한 대서양 연안의 공화국.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TTS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감비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개요
아프리카 북서부에 위치한 대서양 연안의 공화국.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관
대서양 연안에 위치한 작은 나라로, 면적 1만 1295㎦. 인구 196만 7709명(2015년 현재)이며, 수도는 반줄(Banjul)이다. 종족은 만딩고족(Mandingo) 42%), 풀라족(Fula) 18%), 월로프족(Wolof) 16% 등이며, 인구의 90%가 이슬람교도이고, 기독교도가 9%, 토착종교가 1%를 점유한다. 공용어는 영어이고, 월로프어가 사용된다.
인구의 85%가 농업에 종사하며, 땅콩이 수출의 93%를 차지한다.
2014년 현재 국민총생산은 8억 5100만 달러, 1인당 국민소득은 411.3달러이다.
감비아의 정체는 1970년 4월 제정된 헌법에 따라 대통령 중심제의 공화제를 채택하고 있으며, 임기 5년의 대통령은 보통선거로써 선출되고, 중임 제한은 없다. 의회는 단원제이며, 의석 수는 49석(45석은 선출, 4석은 대통령 임명)이다. 주요 정당은 국가건설애국당(APRC), 민주연합당(UDP), 국가화해당(NRP) 등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약사
미국의 흑인 문학가 헤일리의 소설 「뿌리」의 근거지이기도 한 감비아는 1821년 영국 최초의 아프리카 식민지가 되었으며, 1965년 2월 19일 영연방 내 자치령으로 독립하여 1970년 국민진보당(PPP)의 자와라(Jawara, Dawda Kairaba)가 초대 대통령으로 당선되었다.
1981년 7월 자와라 대통령이 영국을 방문한 틈을 타서 좌파가 쿠데타를 일으켰으나 세네갈 정부군의 도움으로 진압되었다. 이후 세네갈과 관계가 긴밀하여져 1981년 12월 느슨한 형태의 연방 결성 협정을 체결, 1982년 2월 세네-감비아(Sene-Gambia) 국가연합을 결성하고, 자와라가 연방 부통령에 취임하였다. 그러나 1989년 9월 30일 해체되었다. 1996년 헌법 일부를 개정하였으며, 자와라 대통령은 1996년 9월 26일 선거에서 패배하여 축출될 때까지 4선 대통령으로써 집권하였다. 1996년 10월 이후 국토건설애국당(APRC)의 쟈메흐(Jammeh, Yahya A. J. J.)가 국가 원수 겸 행정 수반으로 집권하고 있다.
감비아는 영연방의 일원으로서 우경중립의 친서방외교정책을 추구하여 왔으며, 1965년에 유엔에, 1973년에는 비동맹회의에 가입하였다. 아프리카 여러 나라와의 선린·우호관계 유지에 힘쓰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한국과의 관계
우리나라는 1965년 4월 21일 외교관계 수립에 합의, 1974년 이후 주세네갈 대사가 겸임하고 있다. 감비아는 1984년 10월 주미대사를 주한 겸임대사로 임명하였다. 1967년 이래 5회에 걸쳐 우리나라의 친선사절단이 감비아를 방문하였으며, 1980년 12월에는 우리나라 외무부장관이 감비아를 방문하였다.
감비아에서는 국회의장 등이 여러 차례 우리나라를 방문하였고, 1984년 9월에는 자와라 대통령이 우리나라를 공식 방문하였다. 양국 간 수교 후 1968년 의료 협정을 체결하였고, 1976년에는 어업협력 협정, 1985년에는 경제기술협력 협정을 체결한 바 있다. 2015년 우리나라의 대 감비아 수출액은 300만 달러로 차량 및 부속품·직물·전기기기 등이 주종목이고, 수입액은 29만 달러로서 전기기기·화장품류가 대부분이다. 우리나라는 대감비아 경제기술협력의 일환으로 경운기·픽업트럭·의료기기 등 기자재를 무상 공여하였다.
우리나라는 1968년 9월부터 1983년까지 의료단을 파견하여 의료지원을 하였으며, 어업 및 농업 분야 기술연수생을 초청하는 등 경제기술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2007년 현재 의사 2명과 태권도 사범 1명 등 33명의 한국민이 체류하고 있다.
북한은 1973년 3월 2일 외교관계를 수립하고, 1975년 5월 수도 반줄에 상주공관을 개설하였다. 그러나 1981년 7월의 쿠데타음모 관련 혐의로 1982년 북한대사관은 폐쇄상태가 되었다. 그 뒤 감비아 정부는 주세네갈 북한대사의 겸임 아그레망 신청을 거부, 북한과 감비아관계가 동결되면서 1988년 2월 완전 폐쇄되었다가 2004년 이후 기니 대사가 그 업무를 겸임하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현희강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