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각포집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각포집(覺圃集)

    유교문헌

     조선후기 학자 이제권의 시·서(序)·잡저·논 등을 수록한 시문집.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각포집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학자 이제권의 시·서(序)·잡저·논 등을 수록한 시문집.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2권 1책. 목판본. 손자인 진훈(鎭薰)·진보(鎭輔) 등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장석영(張錫英)과 권상적(權相迪)의 서문이 있고, 권말에 진훈·진보의 발문이 있다. 영남대학교 민족문화연구소에 있다.
    권1에 시, 서(書)·소 각 1편, 서(序) 2편, 기 1편, 논 1편, 잡저 6편, 권2는 부록으로 만장(挽章)·제문·가장(家狀)·행장·묘지명·묘갈명·상량문·기 각 1편 등이 수록되어 있다.
    시의 「천형시(踐形詩)」는 실천을 강조하는 내용이다. 소의 「서적침심도시의진척사소(西賊侵沁都時擬進斥邪疏)」는 1866년(고종 3) 병인양요가 일어났을 때 올리려고 했던 상소문으로, 서양인의 무도함을 성토하고 척사를 주장한 내용이다.
    논의 「수제론(修齊論)」과 잡저의 「수신목십유육물(修身目十有六勿)」·「제가목십유육물(齊家目十有六勿)」·「백인잠(百忍箴)」·「정심잠(正心箴)」 등은 모두 수신·제가의 요목과 자신을 경계하는 내용을 적은 글들이다. 「인심도심설(人心道心說)」은 그의 성리학적 관심을 표명한 글로서 사단칠정론(四端七情論)을 구체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송창기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