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구전방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구전방(苟全方)

      도교문헌

       『기문둔갑서』에서 중요하고 기본적인 내용을 발췌하여 정리한 도교서.   역술서.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구전방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도교
      유형
      문헌
      성격
      도교서, 역술서
      권수
      1책
      시대
      고려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기문둔갑서』에서 중요하고 기본적인 내용을 발췌하여 정리한 도교서.역술서.
      영역닫기영역열기서지사항
      불분권 1책. 필사본. 간행여부와 저자는 알 수 없다. 권두에 저자의 자서(自序)인듯한 분남돈재(汾南遯齋)의 서문이 있으며 다음에 1241년(고종 28)에 쓴 기문요략서(奇門要略序)가 있으나 편저와는 무관한 것 같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처음에 기문포국법(奇門布局法)이 있는데 『기문둔갑대전』의 방법을 그대로 옮긴 것이며 둔갑·삼기(三奇)·팔문(八門)·구성(九星) 등 기초단계를 비롯하여 삼후(三候)·이둔(二遁)·절국보국(折局補局)의 보조단계와 구성의 길흉·휴왕(休旺)·소주(所主) 등의 변화단계와 이주(利主)·이객(利客)·고허(孤虛) 등의 판단단계로 구분, 서술되어 있다.
      이 책은 개인의 이해를 점치는 법에 목적을 둔 것이 아니고 국가와 국가 사이에 분쟁이나 전쟁이 일어났을 때 전쟁의 가부를 묻고 부득이 전쟁을 했을 때 행군의 시기, 행군의 방향, 전쟁의 일시와 매복·정찰 등의 임무를 수행하는 데 필요한 방법을 골라서 쓴 것이 특색이다.
      또, 끝에 구궁법에 삼전(三傳)의 방법을 가미, 사용에 완벽을 기한 점으로 보아 저자는 음양술서의 대가임을 알 수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배종호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