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농아집(聾啞集)

도교문헌

 조선전기 문신·학자 이지함이 『토정비결』을 만들 때 그 원리와 적용법을 밝히기 위하여 편찬한 도참서.   역리서.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농아집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전기 문신·학자 이지함이 『토정비결』을 만들 때 그 원리와 적용법을 밝히기 위하여 편찬한 도참서.역리서.
영역닫기영역열기서지사항
1권 1책. 필사본. 간행 연대는 분명하지 않지만 권두에 1624년(인조 2)에 쓴 이운하(李運夏)의 서문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이 책은 책수기례(策數起例)·팔문정례(八門定例)·월건례(月建例)·토정비결원리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위로 해·달·별의 운행을 연구하고 아래로 『삼기팔문(三奇八門)』의 비법과 상·중·하 3원의 이치를 결부시킨 역리(易理)의 뜻이 깊은 내용의 책이다.
그 적용 범위는 나라의 재앙과 상서, 일년 농사의 풍흉, 물자의 귀천 등을 예지하는 데 참고로 쓰였으며, 인간의 생년월의 변화에 따라 그 해의 운수의 길흉까지도 소상하게 밝혀 주고 있다.
이 책은 동양의 역리에 의한 운명학관계 문헌으로, 수백 년 동안 이 땅의 민심의 흐름을 이끌어 흉한 것을 피하고 길한 곳으로 나아가게 하는 데 많은 도움을 주었다.
「책수기례」는 상·중·하원의 정하는 방법, 태세(太歲)와 월건의 정하는 방법, 괘를 작성하는 방법 등을 설명한 것이다. 「팔문정례」는 휴문(休門)·생문(生門)·상문(傷門)·두문(杜門)·경문(景門)·사문(死門)·경문(驚門)·개문(開門) 등 8개의 문을 우리 나라 8도에 안배한 것이다.
「월건례」는 천상에 있는 28수를 소속된 방위에 따라 열두 달에 2, 3수를 안배, 그 변화에 따라 길흉을 판단하게 하였다. 「토정비결원리」는 이 책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으로 책수와 팔문과 월건의 안배와 연월시에 나오는 육갑에 따라 수치를 계산하여 격국(格局)을 형성한 뒤에 그 격국에 따라서 다시 상·중·하의 3원으로 나누고 길흉을 설명한 것이다.
격국에는 해중기화격(海中起火格)·한천망우격(旱天望雨格)·두경하전격(斗傾河轉格) 등 129개가 있어 길흉의 내용을 각각 달리하고 있다. 연세대학교 도서관에 소장되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권오호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2)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