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건들바위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건들바위

    민간신앙문화재 | 유적

     대구광역시 중구에 있는 아녀자들이 비손하던 기자석(祈子石).   시도기념물.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건들바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대구광역시 중구에 있는 아녀자들이 비손하던 기자석(祈子石).시도기념물.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대구광역시 기념물 제2호. 고생대에 암벽의 균열로 생긴 입석으로 옆 절벽과 더불어 대구분지의 지반구조를 잘 나타내는 바위이다.
    삿갓 쓴 늙은이와 같다 하여 ‘삿갓바위’라고도 한다. 200년전만 하더라도 이곳은 맑은 물이 흘러 낚시를 하면서 즐기던 경치좋은 명소였다. 서거정(徐巨正)의 대구십경(大邱十景) 중의 입암조어(笠巖釣魚) 시제(詩題)가 바로 이곳이다.
    1776년(정조 1) 대구판관으로 부임한 이서(李漵)가 이 일대의 하천 범람을 막기 위하여 제방을 쌓아 물줄기를 신천(新川)으로 돌렸기 때문에 물이 흐르지 않는다.
    그 후로 질퍽한 논으로 변하여 이 바위는 절벽 앞 논 가장자리에 위치하게 되었다. 때때로 무당이나 점장이가 촛불을 켜놓고 치성을 드리기도 하고, 기자석으로써 아낙네의 비손하는 곳이기도 하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성병희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