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감지금니대방광불화엄경보현행원품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감지금니대방광불화엄경보현행원품(紺紙金泥大方廣佛華嚴經普賢行願品)

    불교문화재 | 문헌

     고려후기 『대방광불화엄경』을 감색 종이에 금분(金粉)으로 필사한 불교경전.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감지금니대방광불화엄경보현행원품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고려후기 『대방광불화엄경』을 감색 종이에 금분(金粉)으로 필사한 불교경전.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국보 제235호. 1권 1첩. 이 사경은 당나라 반야(般若)가 한역(漢譯)한 「보현행원품」으로 지정(至正) 연간(1341∼1367)에 삼중대광(三重大匡) 영인군(寧仁君) 이야선불화(李也先不花)가의 평안을 빌기 위해 사성한 『금강경』·『장수경(長壽經)』·『미타경(彌陀經)』·『부모은중경(父母恩重經)』·「보현행원품」 가운데 하나이다.
    권말의 사성기(寫成記)에 사성연도가 지워져 있어 정확한 연도를 알 수 없으나, ‘지(至)’자로 시작되는 점과 사경의 품격으로 보아 고려 말인 지정 연간에 이루어진 것으로 보인다.
    영역닫기영역열기의의와 평가
    현존하는 고려시대 사경 중 뛰어난 변상도를 지녔을 뿐 아니라 그 뒷면에 ‘행원품변상문경화(行願品變相文卿畵)’와 같이 변상도 작가가 명시되어 있어 고려시대 사경을 연구하는 데에 귀중한 자료가 된다. 삼성미술관 리움에 소장되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동산문화재지정조사보고서(動産文化財指定調査報告書)』(천혜봉·박상국,문화재관리국,1985)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박상국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