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박대완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박대완(朴大完)

    원불교인물

     종교인.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TTS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박대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개요
    종교인.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본명은 정립(正立). 법호는 영산(靈山). 전라남도 승주 출신. 원불교(圓佛敎)의 교무(敎務)를 지냈다. 어려서 한문을 배우다가 13세에 일본으로 건너가 경도(京都)에서 소학교와 중학교를 졸업하였다.
    귀국 후 인천통감부 직원·농장지배인 등으로 생활하다가 32세 때부터 만주·중국·러시아로 전전하며 항일운동을 전개하였다.
    34세 때 일본경찰에 붙잡혀 4년간 복역하였으며, 38세 때 감옥에서 나왔으나 요시찰인으로 지목되어 일본경찰의 감시를 받으며, 여러 사찰을 돌아다니다가 1927년소태산(少太山)을 만나 전무출신이 되었다.
    총부·농공부 임원으로 있으면서 황무지 개간사업에 참여하였고, 1935년 일본 대판교무(大阪敎務)로 부임하여 원불교의 첫 해외포교사가 되었다.
    1936년에는 용신교무로 부임하여 농촌계몽운동을 전개하였고, 1939년 수위단원(首位團員)에 피선되었다. 1941년 만주 목단강지부(牧丹江支部) 교무로 부임하여 활약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원광(圓光)』 80( 원불교원광사 ,1974.2.)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김홍철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