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강재집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강재집(剛齋集)

    유교문헌

     조선후기 학자 정재현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21년에 간행한 시문집.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강재집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학자 정재현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21년에 간행한 시문집.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2권 2책. 목활자본. 1921년 저자의 현손인 병권(丙權)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조병규(趙昺奎)의 서문과 권말에 편집자의 발문이 있다. 성균관대학교 도서관에 있다.
    권1에 세계도, 시 15수, 서(書) 2편, 제문 1편, 발 1편, 유행록(儒行錄) 1편, 잡저 6편, 권2에는 부록으로 만사 26수, 가장·행장·묘갈명·묘지명 각 1편 등이 수록되어 있다.
    시는 대개 영물(詠物)·감회의 시인데, 인간의 진실을 표현하기에 힘썼다. 대표적인 것으로 「산」·「수(水)」에서는 자연에 대한 깊은 애정을 표현하였고, 「정야독좌(靜夜獨坐)」에서는 고요한 가운데 인생에 대한 고독한 감회를 읊고 있으며, 「효효음(囂囂吟)」에서는 세상에 얽매인 생각들을 떨쳐버리고 달관의 경지에 들어가 있는 작자의 자득한 심사를 나타내고 있다. 이밖에 도체(道體)를 읊은 「원도음(原道吟)」과 수신(修身)을 읊은 「무구음(无咎吟)」도 그의 철학과 사상을 말해준다.
    잡저의 「언행계(言行誡)」와 「분욕계(忿慾誡)」에는 그의 사상과 행동철학이 잘 나타나 있다. 「중용변의(中庸辨疑)」와 「대학변의(大學辨疑)」는 경의(經義)에 대한 상세한 주석을 붙이고 있어 저자의 경학에 관한 학문적 깊이를 알 수 있는 소중한 자료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김능하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