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강정환(姜鼎煥)

유교인물

 조선후기 『전암문집』을 저술한 학자.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강정환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전암문집』을 저술한 학자.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진주(晉州). 자는 계승(季昇), 호는 전암(典庵). 칠원(漆原: 지금의 함안군 칠원읍) 무기리 출신. 아버지는 장릉참봉(章陵參奉) 강주제(姜柱齊)이며, 어머니는 전주최씨(全州崔氏)로 최진망(崔震望)의 딸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김원행(金元行)의 문인으로서 17, 18세에 문예(文藝)가 성취되었고, 식견이 해박하였으며, 스승이 ‘심시(尋是)’라는 두 글자를 써주고 격려하였다. 성리학에 밝아 이에 대한 저술이 여러 편 있으며, 이직보(李直輔)·김이안(金履安) 등과 학문을 토론했다.
한편, 향시에 응시하였을 때 시권(試券)을 보고 “이같이 훌륭한 문장이 빛을 보지 못한 것은 유사(有司)의 과실이다.”라 하고, 특별히 수선(首選)에 올려놓았다. 또, 응제(應製) 때 정조가 그의 문사(文詞)를 칭찬하고 붉은 보자기로 시권을 싸서 집에 소장하게 하였다.
정조가 영남 선비 중 문장에 능한 자를 선발하여 규장각 강의(講義)를 교정하라는 영(令)을 내리자, 도신(道臣)이 그를 추천하였다. 이 일을 마치자 왕은 쌀과 종이 및 붓을 상으로 주었다.
그는 『심경(心經)』·『근사록(近思錄)』·『주자대전(朱子大全)』 등을 강론하면서 후진 양성에 전념하였으며, 이황(李滉)의 「천명도(天命圖)」를 토대로 「심성도(心性圖)」와 「대학강령도(大學綱領圖)」 등 고금의 성리설에 관한 많은 도식과 차록(箚錄)을 만들어 성리학에도 이바지하였다. 저서로는 『전암문집(典庵文集)』 8권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권호기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