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가재문집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가재문집(可齋文集)

      유교문헌

       조선후기 학자 권명우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63년에 간행한 시문집.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가재문집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학자 권명우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63년에 간행한 시문집.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편찬/발간 경위
      1963년 방손(傍孫) 오인(五寅) 등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이준영(李準英)의 서문과 권말에 오인의 발문, 그리고 6세손 오근(五根)의 지(識)가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서지사항
      4권 2책. 활자본. 국립중앙도서관에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권1에 시 81수, 서(書) 27편, 통문 1편, 권2에 잡저 10편, 만록 1편, 권3에 기·발 각 1편, 고유문 6편, 제문 10편, 상량문 2편, 행장 4편, 권4에 유사 1편 외에 부록으로 만사 18편, 제문 20편, 행장 1편, 묘갈명·묘지명 각 1편이 수록되어 있다.
      그의 시는 격조가 매우 청아하며, 문은 뜻의 전달을 귀히 여겼다. 잡저 중의 「대학차기(大學箚記)」는 『대학』의 여러 문제점을 자세히 설명한 것이고, 「논한구암사칠설(論韓久庵四七說)」은 성리학의 사단칠정설에 대한 자신의 견해를 밝힌 것이다.
      「십이벽괘상거소수변(十二辟卦相去疏數辨)」과 「육십사괘절기분배변(六十四卦節氣分配辨)」은 역학의 이치를 논한 것인데, 독자적 견해를 첨부한 것으로 평가할 수 있다. 「행당김동자유사(杏堂金童子遺事)」는 수백 년 동안 구전되어온 설화의 잘못을 바로잡은 것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이동길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