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후송재문집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후송재문집(後松齋文集)

    유교문헌

     조선시대 학자 김사정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82년에 간행한 시문집.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후송재문집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시대 학자 김사정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82년에 간행한 시문집.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2권 1책. 목판본. 1882년(고종 19) 후손 기선(驥善) 등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이희발(李羲發)의 서문이, 권말에 기선·이돈우(李敦禹)·이만운(李晩運) 등의 발문이 있다. 국립중앙도서관에 있다.
    권1에 시 28수, 서(書) 1편, 제문 1편, 잡저 2편, 권2는 부록으로 만사 18수, 유사·행장·묘지명·묘갈명·묘갈후지(墓碣後識)·상향문·봉안문·축문·상언(上言)·교지(敎旨)·고유문·이증전말(貤贈顚末) 각 1편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시는 웅건하고 유창하다. 「고운사구호(孤雲寺口號)」·「알도산묘(謁陶山廟)」·「강상음(江上吟)」·「월야음(月夜吟)」 등은 대표적인 작품이다.
    서(書)인 「기아형(寄兒泂)」은 아들 형에게 보낸 것으로, 『대학』은 성현의 학문에 들어가는 문이며 이 글의 요점은 ‘경(敬)’이기 때문에 경을 주축으로 하는 대학도(大學圖)를 만들어 보낸다는 내용이다.
    잡저인 「가계(家戒)」는 사회생활을 하는 데 꼭 지켜야 할 8조의 계칙으로서, 근부부(謹夫婦)·친부자(親父子)·화형제(和兄弟)·서장유(序長幼)·봉제사(奉祭祀)·목족린(睦族隣)·어동복(御僮僕)·교붕우(交朋友) 등을 들고, 옛날의 가언과 선행을 예시하면서 이를 지킬 것을 강조한 글이다. 이 밖에 이황의 예설을 정리한 「계문예설(溪門禮說)」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권오호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2)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