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홍창원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홍창원(洪昌源)

    국방인물

     한국전쟁 당시 강원도 금성의 수도고지전투에 참전한 군인.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홍창원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한국전쟁 당시 강원도 금성의 수도고지전투에 참전한 군인.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군번 118249. 출생지 미상. 6·25전쟁 발발시 수도사단의 제26연대 제5중대 제1소대의 소대장으로서 참전하여 여러 전투에서 공훈을 세우고, 1952년 9월 7일 강원도 금성의 수도고지전투에서 전사하였다.
    1952년 9월 6일 수도고지를 비롯한 각 고지와 주 진지 사이에는 87회선이나 되는 유선망이 지하에 매설되어 있었는데도 정면에서 공격하는 중공군 제35사단의 맹폭(猛爆)으로 하루 밤새에 모두 두절되는 피해를 입었다.
    수도고지를 확보하고 있던 수도사단 제26연대 제5중대의 중대장은 적의 공격시에 별명이 있을 때까지 진지를 사수할 것을 지시하였다. 제1소대의 소대장 홍창원 소위는 중대장의 진지사수 명령을 받고 적의 공격상황을 계속 주시하였다.
    9월 7일 홍 소위는 파상공격(波狀攻擊)해 오는 적을 확인하고 부대 자체의 피해를 감수하면서 적을 격멸하는 비상수단인 진내사격(陣內射擊)을 긴급 요청하였다. 긴급 진내사격이 5분여 동안 있는 동안 포병사격이 고지부근에 무차별로 실시되었다.
    사격이 끝난 후에 고지 정상에는 적의 시체가 여기저기 쌓였고, 홍소위를 비롯한 1소대원들도 전원이 전사하였다. 전사 후 1952년 10월 31일 충무무공훈장이 수여되었고, 1954년 10월 25일에는 화랑무공훈장이 추서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박재광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