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남궁경(南宮檠)

조선시대사인물

 조선시대 세자시강원필선, 검상, 사인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남궁경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이칭
여명(汝明), 풍계(楓溪)
분야
조선시대사
유형
인물
성격
문신
성별
출생일
1562년(명종 17)
사망일
미상
본관
함열(咸悅)
경력
사인
시대
조선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시대 세자시강원필선, 검상, 사인 등을 역임한 문신.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함열(咸悅). 자는 여명(汝明), 호는 풍계(楓溪). 고조부는 남찬(南璨)으로, 할아버지는 남개(南愷)이고, 아버지는 남도(南渡)이며, 어머니는 이진중(李震中)의 딸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606년(선조 39) 사마시에 급제, 1612년(광해군 4)에 현감으로서 증광 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였다.
1616년 행 세자시강원필선으로 『선조실록(宣祖實錄)』을 찬수하는 데 참여하였다. 이듬해 지평으로서 광해군의 처사를 지탄하는 흉격지변(兇檄之變)을 처리할 때 병을 핑계로 불참한 까닭에 체직되었다가 곧 검상·사인을 역임하였다. 1618년 강홍립(姜弘立)이 도원수로 창성(昌成)에 갔을 때, 유장(儒將)으로 종사관이 되어 따라갔다가 기역마(騎驛馬)를 남용했다는 이유로 이듬해 1월에 물러났다.
1623년 인조반정 직후에는 삭직되었다. 그러나 대북파(大北派)에 적극 가담한 것이 아니었기 때문에 뒤에 풀려나 1625년(인조 3)에는 사은사의 서장관으로 청나라에 다녀왔다. 1629년 광해군에게 추천된 사람이라 하여 대간의 탄핵을 받은 바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박정자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