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단기고사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단기고사(檀奇古事)

    고대사문헌

     719년(무왕 1) 3월 3일 발해의 시조 대조영(大祚榮)의 아우 대야발(大野勃)이 탈고한 것으로 전해지는 단군조선·기자조선의 연대기.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단기고사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719년(무왕 1) 3월 3일 발해의 시조 대조영(大祚榮)의 아우 대야발(大野勃)이 탈고한 것으로 전해지는 단군조선·기자조선의 연대기.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원문은 발해문이었다고 하며 약 300년 뒤 황조복(皇祚福)이 한문으로 번역하였다.
    현재의 국한문본은 1959년정해박(鄭海珀)이 한문본을 다시 번역한 것이라 하나, 발해본은 물론 한문본도 오늘에 전하지 않는다. 따라서, 그 사료적 가치가 의문시되고 있으나, 다른 상고사서와 비교하여볼 때 그 기본틀이 다르지 않아, 면밀한 분석과 재평가가 요망되고 있는 사서라 할 수 있다.
    이 책은 저자 대야발의 서문에 이어 제1편 전단군조선, 제2편 후단군조선, 제3편 기자조선으로 구성되어 있고, 대한제국 학부 편집국장 이경직(李庚稙)의 중간서(重刊序)와 신채호(申采浩)의 중간서가 부록되어 있다.
    특히, 신채호는 『단기고사』를 단기(檀奇) 2000년사의 실사(實史)라 찬양하였다. 또, 출판인 김해암(金海菴)·이화사(李華史)의 출간경로(出刊經路)는 이 책을 한말에 출간하려다 뜻을 이루지 못한 것을 비롯하여, 마침내 광복 후기에 출판하게 된 경위를 기록하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신단실기  (김교헌, 1914)

    • 한민족의 상고사  (윤희병, 한국정신문화연구원, 1985)

    • 단군실사에 관한 문헌고증  (이상시, 가나출판사, 1987)

    • 「1910년대의 민족주의적 역사서술」 ( 한영우 ,『한국문화』 1,1980)

    • 「한말 단군관계사서의 재검토」 ( 조인성 ,『국사관논총』 3,1989)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박성수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