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모달겸(牟達兼)

조선시대사인물

 조선후기 경양찰방, 성균관전적, 예조좌랑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모달겸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경양찰방, 성균관전적, 예조좌랑 등을 역임한 문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함평(咸平). 자는 선보(善甫), 호는 중심당(中心堂) 또는 두암(蠹庵). 할아버지는 모성경(牟聖耕)이고, 아버지는 제주판관(濟州判官) 모경관(牟景觀)이며, 어머니는 현풍곽씨(玄風郭氏)로 곽중태(郭重泰)의 딸이다. 가학(家學)을 통하여 학문을 닦았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789년(정조 13) 식년 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여 이듬해 경양찰방(景陽察訪)에 임명된 뒤 1792년 성균관전적(成均館典籍)·예조좌랑(禮曹佐郎)을 지냈고, 1793년 황해도사(黃海都事)·훈련주부(訓鍊主簿)를 거쳐 1803년 보시관(補試官)에 임명되었고, 1806년 성균관직강(成均館直講)·온릉영(溫陵令)을 지냈다.
1811년 사헌부장령에 재임시에는 민막(民瘼) 및 과폐(科弊) 구제에 관한 상소문을 올렸다. 그 뒤 1812년 예조좌랑, 1813년 사헌부장령과 전주의 복시관(覆試官)을 역임하였으며, 1814년 통례원좌통례(通禮院左通禮)·대정현감(大靜縣監)을 지내면서 청백한 관리생활로 송덕비(頌德碑)가 세워졌다. 1817년 관직에서 물러나 자연과 경전(經傳) 속에 묻혀 지냈다.
저서로는『중심당유고(中心堂遺稿)』가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김성환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