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정기원(鄭岐源)

조선시대사인물

 조선후기 진무사, 총융사, 지삼군부사 등을 역임한 무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정기원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진무사, 총융사, 지삼군부사 등을 역임한 무신.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연일(延日). 자는 봉수(鳳叟). 아버지는 정태락(鄭台樂)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849년(철종 즉위년)부터 전라좌도수군절도사·충청도병마절도사·평안도병마절도사·삼도수군통어사 등 주요무직을 편력한 뒤 1870년(고종 7) 어영대장과 훈련대장이 되었다.
이듬해 강화도에 진무사(鎭撫使)로 부임하였는데 이 때 강화 손돌목에 침입, 불법행위를 자행한 미군함대의 처사에 강력히 항의하는 한편 통상제의를 거절하였다.
이에 무력을 앞세운 미군이 광성진(廣城津)에 쳐들어오자, 중군 어재연(魚在淵) 등으로 하여금 군사를 독려, 수비하게 하였다. 이 신미양요 이후 총융사(摠戎使)를 거쳐 지삼군부사(知三軍府事)에 이르렀다. 시호는 장숙(莊肅)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배종무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