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구만리(具萬里)

조선시대사인물

 조선후기 사서, 지평, 장령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구만리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사서, 지평, 장령 등을 역임한 문신.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능주(綾州). 자는 일원(一元). 구시백(具詩白)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구익창(具益昌)이고, 아버지는 구문주(具文周)이며, 어머니는 이명하(李鳴夏)의 딸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699년(숙종 25) 정시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여 정언(正言)·사서(司書)·지평(持平)을 역임하였다. 1716년 장령(掌令)으로 있을 때 이돈(李墩)에 대한 죄과를 공정하게 조사하지 않고 처벌하는 것은 부당하므로 재조사할 것을 상소하였으나 새로운 사실이 드러나지 않자 재조사를 상소하였던 죄로 진해현감(鎭海縣監)으로 강등되었다.
1717년 야인(野人)으로서 정권장악을 위해 서로 경쟁하던 남인과 소론에 대한 숙종의 정책이 잘못되었음을 비판하는 소를 연명(聯名)으로 올렸다. 죽은 뒤인 1768년(영조 44)에는 대신(臺臣)으로서의 행동이 높이 평가되어 손자인 구수국(具壽國)이 공조참의에 특별제수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주웅영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