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김약온(金若溫)

고려시대사인물

 고려전기 검교사도 수사공 상주국, 문하시중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김약온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고려전기 검교사도 수사공 상주국, 문하시중 등을 역임한 문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광산(光山). 초명은 김의문(金義文), 자는 유승(柔勝). 아버지는 시중을 지낸 김양감(金良鑑)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과거에 급제한 뒤 상의봉어(尙衣奉御)를 거쳐 광주통판(廣州通判)이 되었다가 중서사인(中書舍人)이 되었다. 이어 합문사(閤門使)가 되었으며 1122년(예종 17)에는 지추밀원사 겸 태자빈객(知樞密院事兼太子賓客)에 올랐다.
이 해 5월인종이 즉위한 뒤 참지정사가 되었다. 이듬해 중서시랑평장사에 임명되고, 다음 해에 검교사도 수사공 상주국(檢校司徒守司空上柱國)이 되었다. 1140년(인종 18)에 문하시중으로 사직하였다.
성품이 공검(恭儉), 청렴하고 교만하지 않아, 이자겸(李資謙)이 권력을 쥐고 휘두를 때 그와 인척간이면서도 가까이하지 않았다. 시호는 사정(思靖)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진성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