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동광(東光)

언론·방송문헌

 1926년 주요한이 안창호의 흥사단을 배경으로 창간한 잡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동광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1926년 주요한이 안창호의 흥사단을 배경으로 창간한 잡지.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B5판. 편집 겸 발행인은 주요한(朱耀翰)이다. 사회주의 운동을 표방하였던 잡지들에 맞서 안창호(安昌浩)의 흥사단(興士團)을 배경으로 창간되었고, 흥사단과 같은 계열의 단체로 1926년 1월에 조직된 수양동우회(修養同友會)의 기관지 성격을 띠고 발행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발간 경위 및 변천
1926년 5월에 창간되어 1927년 8월 제16호를 내고 휴간하였다가, 이광수(李光洙)의 주선으로 1931년 1월 제17호를 속간하였다. 1933년 1월 통권 40호로 종간되었는데, 원고 압수로 제3호를 발행하지 못했기에 실제의 통권은 39호가 된다.
제16호까지는 안창호(필명 山翁)의 글이 빠지지 않았으며, 수양동우회 회원의 글이 많았다. 속간 이후로는 정치시사도 싣게 되었고 민족주의적 입장을 대변하였다.
1954년 9월『동광』의 후신으로 『새벽』을 창간했는데, 그때 ‘새벽’이란 제호는 ‘동광’의 우리말이라고 밝혔으며, 1961년 1월까지 통권 52호를 냈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편집 내용은 사상·학설의 연구·선전, 문예의 창작·번역소개, 역사·지리와 전기·전설·풍속·습관 등을 주로 다루었으며, 편집 방침은 ① 건전한 흥미기사, ② 과학의 통속화, ③ 풍부한 삽화, ④ 국문 용법의 통일, ⑤ 간결·평명(平明), 실제적으로 한다는 것이었다.
문학작품도 많이 발표하였는데, 문예면에 활약한 작가로는 주요한·이광수·김억(金億)·주요섭(朱耀燮)·김동환(金東煥)·김동인(金東仁)·양주동(梁柱東) 등으로, 민족주의적인 필자가 많이 동원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하동호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